playXP

서브 메뉴

Page. 1 / 256 [내 메뉴에 추가]
글쓰기
작성자 로드리고
작성일 2018-06-27 18:36:26 KST 조회 669
제목
공유 미션을 다시 하다가 급 생각난건데 ...

제가 잘못 알고있는게 아니라면

아이어에 저그 처들어올때 

생산설비며 소환하려고 미리 지어둔 건물이며 초토화되고 

주민들은 샤쿠라스로 다 도주했고 

고위법관들이 대규모로 전사해서 아비터는 아예 사용불능된 상태에서 

남은 거라곤 사이오닉 메트릭스 밖에 없는 폐허에 왜 다시 공격을 감행하는 거죠?

보라준한테는 당당하게 전통을 버리라고 큰소리 치면서 

정작 본인은 아이어를 못버리는게 이해가 안간달까...

알라라크가 궤도폭격으로 쓸어버리자고 할때 지상군 투입해서 싸우겠다는 결정을 한건 백보양보해서 

칼라로 조종당하는 군대를 구하기 위한 거라고 이해가 가도

아이어를 다시 공격한건 이해가 1도 안가서 ...

프로토스에게 아이어가 뭔가 대단한 의미가 있는걸까나요 ...

지속적인 허위 신고시 신고자가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입력하십시오:

발도장 찍기
ArlM (2018-06-27 21:04:12 KST)
0↑ ↓0
센스 이미지를 등록해 주세요
칼라이와 네라짐에게 아이어는 매우 소중한 행성입니다. 보라준도 우리의 고향은 아이어지 샤쿠라스가 아니다 라고 언급될 정도이니까요. 아이어는 프로토스의 심장이자 정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애초에 샤쿠라스에 도피하면서 상황이 정리되자마 샤쿠라스의 자원을 쥐어짜면서 황금 함대를 건설해 탈환할 정도이니까요.
ArlM (2018-06-27 21:06:40 KST)
0↑ ↓0
센스 이미지를 등록해 주세요
그리고 단순한 전술적 의미를 떠나서 아이어는 프로토스의 문화적, 정신적, 역사적 기반이 있는 행성입니다. 프로토스 특유의 자존심의 문제도 있을것이고요. 기회가 있다면 다시 탈환하는게 프로토스에게도 도움이 됩니다.
군주님버프시급 (2018-08-23 15:07:41 KST)
0↑ ↓0
센스 이미지를 등록해 주세요
현실 역사에서 봐도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과 영토 문제로 갈등하는 이유가 '성경'에서 유대인들을 특별하게 취급했고 지금의 땅이 자신들에게 약속된 곳이라고 믿었기 때문입니다. 상징적, 종교적 의미로 봤을 때 아이어가 가지는 의미는 프로토스에게 우리의 상상 이상으로 특별합니다. 프로토스가 지금처럼 번영하고 고도로 발달한 문명을 갖추기 이전, 수렵생활을 하던 수천 년 전부터 그들은 아이어에서 살아왔고 게다가 테란(인류)이 모든 행성을 식민지화하고 자원을 고갈시키며 환경을 파괴한다면 프로토스는 아이어의 다른 생명들도 존중하며 상생하는 길을 택했습니다. 물론 그 과정에서 어두운 역사도 존재했습니다만, '칼라'라는 고귀한 정신감응을 통해 동질감을 회복했죠. 아이어는 문명의 집합체이자 프로토스 제국의 수도성이었고 <사이오닉 매트릭스>라는 엄청난 기술의 근간이 되는 곳이며, 실제로 공허의 유산 시점에서도 저그가 파괴하지 못한 <아둔의 창>이나 지하에 봉인된 <거신> 등 고대 기술과 유물들이 숨겨져 있습니다. 인간에게도 고향은 특별한 의미인데 하물며 프로토스에게야 오죽할까요.

그러니 폐허가 되었을지언정 저그가 손대지 못한 유물이나 시스템, 흔적 등이 많이 남아 있고 그 기술의 잔해와 생존자들은 문명을 재구축하는데 큰 힘이 될 겁니다. 완전히 새로운 행성에서 새출발을 하는 것과는 문제가 다르죠. 과거 식민지배하던 다른 행성들의 위치나 특성 등에 대한 정보도 있을 거고... 거기다 당시 시점으로 봤을 때 칼라이와 네라짐은 오랜 반목으로 갈등이 깊었고 거기다 자신들을 가두었던 칼라이에게 반란을 일으켜 봉인된 정화자들도 불씨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이 모든 위험요소들을 한 번에 종결짓고 하나로 통합하기 위해서는 <아이어 수복>밖엔 없습니다. 그 목표 아레 모든 프로토스가 단결했던 것이구요.

공허의 유산에서 자치령의 모든 함대가 총동원되었음에도 황금함대에게 압도적으로 밀렸고, 잔여 프로토스들이 모두 동맹을 맺었음에도 황금함대를 대적할 수 없다는 점을 봤을 때, 수복 당시에 댈람이 동원한 함대전력이 얼마나 엄청난 것이었는지 알 수 있는 부분입니다. 게다가 옛 수도성을 회복한다는 영광스러운 작전에 목숨을 바칠 전사들은 이미 차고 넘치는 상태에서 아이어 수복은 위험요소가 거의 하나도 없는, 완전한 작전이었습니다. 아몬이 끼어들기 전에는요. 아마 아몬이 간섭만 하지 않았어도 압도적인 함대전력의 공중엄호 하에 지상군의 강력한 힘으로 단시간에 저그를 박멸하고 아이어를 되찾았을 겁니다.
댓글을 등록하려면 로그인 하셔야 합니다. 로그인 하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롤토체스 TFT - 롤체지지 LoLCHESS.GG
소환사의 협곡부터 칼바람, 우르프까지 - 포로지지 PORO.GG
배그 전적검색은 닥지지(DAK.GG)에서 가능합니다
  • (주)플레이엑스피
  • 대표: 윤석재
  • 사업자등록번호: 406-86-00726

© PlayXP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