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ayXP

서브 메뉴

Page. 18 / 256 [내 메뉴에 추가]
글쓰기
작성자 투견(레이너특공대)
작성일 2015-11-12 20:29:21 KST 조회 1,284
제목
(스포일러) 드디어 에필로그 캠페인까지 마무리 했습니다.

캠페인 미션 전체는 아주 어려움으로 했다가는 제 정신 건강만 해칠 것 같아서 적당히 어려움 난이도로 했습니다. 그리고 에필로그 엔딩을 봤는제 뭐랄까... 타다이마 오카에리 지껄이는 인간들은 뭐 상종할 필요가 없고 저는 엔딩 내용에 대해서 레이너 빠돌이인지라 상당히 만족했습니다.

 

레이너도 케리건도 항상 엇갈리는 운명이었고 그동안 둘이 해왔던 고생을 생각하면, 특히 이번 엔딩은 그동안의 레이너의 고생을 한꺼번에 보상하는 듯한 엔딩이었던지라 상당히 만족스러웠어요. 뭐 레이너가 케리건을 잊지 못하는 슬픔 때문에 자살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저는 전혀 그런 게 아닌 것 같고 젤나가가 된 케리건이 생명을 창조하는 일에 자기 애인을 데리고 가서 불멸의 존재로 만들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왜냐하면 아몬이 나루드를 창조한 것처럼 젤나가가 된 케리건은 자기 애인을 그렇게 만들 수 있을만한 능력은 충분히 있으니까요.

 

레이너가 실종되었다는 소식과 함께 우주에서는 그동안 보지 못했던 새로운 생명들이 창조되었다는 얘기를 보고 확신도 들었습니다. 마지막 엔딩 떄의 동영상 제목도 '귀향'이구요. 근데 만약 케리건이 젤나가가 된 것 때문에 임신을 하지 못한다고 하면 레이너가 조금은 불쌍해질 것 같네요. 아무튼 둘은 창조주로서 자기들만의 의무와 사명을 다하며 둘이서 깨알같이 지지고 볶고 잘 살고 있을 겁니다.

 

레이너와 케리건을 잘 보면 최초의 인류였던 아담과 하와에게 창조주로서의 능력과 역할이 부여되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아요. 저는 상당히 만족스럽고 여운이 남는 결말이었습니다.

지속적인 허위 신고시 신고자가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입력하십시오:

발도장 찍기
카포 (2015-11-12 20:49:55 KST)
0↑ ↓0
센스 이미지를 등록해 주세요
스타 에서 가장 보상 받아야 할 영웅 두명만 뽑으면 레이너랑 제라툴 이지요. 하지만 ;; 제라툴은 결국 예언만 나르다가 아르타니스 한태 죽었고 레이너는 끝내 케리건이 다시 돌아와서 여생을 함깨 하는것 이니 브루드워 까지 시간을 포함 이후 에필로그 1년 끝나고 2 년 무려 7년을 케리건 한태 사랑을 줬으니 일편단심 케리건만 사랑 하고 보상 받내요.
댓글을 등록하려면 로그인 하셔야 합니다. 로그인 하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롤토체스 TFT - 롤체지지 LoLCHESS.GG
소환사의 협곡부터 칼바람, 우르프까지 - 포로지지 PORO.GG
배그 전적검색은 닥지지(DAK.GG)에서 가능합니다
  • (주)플레이엑스피
  • 대표: 윤석재
  • 사업자등록번호: 406-86-00726

© PlayXP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