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ayXP

서브 메뉴

Page. 1 / 11281 [내 메뉴에 추가]
글쓰기
작성자 drakegogo
작성일 2019-05-19 23:47:03 KST 조회 236
제목
고양이 기르는 지인 집에서 하룻밤 묵고 옴.

 좁은 원룸인데, 안으로 들어가니 고양이 두 마리가 있음. 각각 한 살이라고 함.

 

 집고양이라서 그런지 사람을 안 무서워 함. 다만 자기들 입장에서는 처음 보는 내가 있으니까 멀뚱멀뚱 쳐다보다가 가까이 다가와서 코를 킁킁거림.

 그 이후로도 수시로 왔다갔다 하며 내 몸, 내 옷, 내 가방 등등에 코를 들이밀고 냄새를 맡음.

 

 고양이들도 굉장히 온순해서 그런지 별 말썽도 안 피우고 조용함.

 

 그리고 보기만 해도 마음이 흐뭇해져서 손으로 쓰다듬어 주면 좋아하고, 발라당 눕혀서 배 만져주면 가르릉 거리는 소리를 냄.

 

 그저 졸 귀여움.

 

 

 근데 고양이 보면서 딱 좋다고 느낀 건 여기까지.

 

 이놈들이 야행성이라 그런지 방에 불을 꺼도 잘 생각을 안 하고 계속 돌아다님.

 

 지인이야 익숙해져서 금방 자던데, 잠들려고 하면 불쑥 나타나서 놀래키는 바람에 잠을 못 잠.

 

 이게 계속되다가 결국 밤에 한 숨도 못 잠.

 

 제가 쫄보라서 동물 무서워하는 게 좀 컸음.

 

 고양이도 이 정도인데, 만약 원룸에 있는 게 개였으면 지금쯤 심장 마비로 저세상에 발을 들이지 않았을까. 

 

 

 그리고 고양이는 털이 진짜 미친듯이 날림. 비염 있어서 더 치명적이었던 것 같음.

 

 

 그거 하루 겪고 나니까 나 같은 놈은 애완동물 키우면 안 되겠구나 하는 생각이 듬. 내가 스트레스 받아서 중간에 막 내다 버릴 것 같음.

 

 

 

 

  

지속적인 허위 신고시 신고자가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입력하십시오:

아이콘 NOPEE (2019-05-19 23:49:26 KST)
0↑ ↓0
센스 이미지
고양이 털때문에 고양이 미용 시킴 ㅇㅇ. 그리고 고양이 밤에 돌아댕기는거는 케바케더라
아이콘 NRPU (2019-05-20 00:02:16 KST)
0↑ ↓0
센스 이미지
배를 허락하더니 그건 이미 떼껄룩이 아니라 댕댕이
아이콘 판다렌판다 (2019-05-20 01:13:11 KST)
0↑ ↓0
센스 이미지
고양이는 배를 만지는 걸 상당히 싫어 합니다..
아이콘 시슴 (2019-05-20 07:45:37 KST)
0↑ ↓0
센스 이미지
화장실 쉰내 안 나요?
아이콘 WG완비탄 (2019-05-20 08:04:54 KST)
0↑ ↓0
센스 이미지
귀여웠겠군요
댓글을 등록하려면 로그인 하셔야 합니다. 로그인 하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롤토체스 TFT - 롤체지지 LoLCHESS.GG
소환사의 협곡부터 칼바람, 우르프까지 - 포로지지 PORO.GG
배그 전적검색은 닥지지(DAK.GG)에서 가능합니다
  • (주)플레이엑스피
  • 대표: 윤석재
  • 사업자등록번호: 406-86-00726

© PlayXP Inc. All Rights Reserved.